바람소리


 

바람소리

주체101(2012)년 5월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완공을 앞둔 창전거리를 찾으시여 몸소 초고층아빠트의 맨 웃층인 45층에까지 오르시였다.
살림집의 방들을 하나하나 돌아보시며 근로자들의 생활에 불편이 생기지 않도록 구체적인 지도를 주시던 그이께서는 이어 창문을 단 베란다에 나서시였다.
대동강을 따라 한폭의 그림처럼 펼쳐진 아름다운 평양의 전경을 둘러보시던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문득 가볍게 들려오는 소리에 귀를 기울이시다가 바람소리가 들리는것 같다고 하시였다.
그이의 말씀에 동행한 일군들은 숨을 죽이고 귀를 강구었다.
정말 창문가에서 들릴가말가 바람소리가 울려나오고있었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일군들에게 바람이 들어오면 주민들에게 불편을 줄수 있다고 하시면서 바람 한점 스며들지 않게 창문틀에 바람막이를 다시 잘할데 대하여 강조하시였다.
일군들은 놀라움과 경탄속에 그이를 우러렀다.
건설정형과 관련하여 수많은 일군들이 돌아보았지만 그 누구도 여기에 대해서는 전혀 가늠하지 못하였던 사소한 문제였다.
 
바람소리